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20.3.1일부터 유튜브는 인터넷익스플로러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유튜브 동영상을 시청하시려면 브라우저를 업데이트(크롬, 엣지, 파이어폭스, 오페라 등)를 하시기 바랍니다.
KTV 뉴스 불법 주정차 신고제 스쿨존으로 확대···국민 85% 찬성

2019.12.05
  • 김용민 앵커>
    최근 정부와 여당이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 대상에 어린이 보호구역을 포함하기로 한 가운데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 국민 10명 가운데 8명은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를 인도나 어린이 보호구역으로 확대하는 데 찬성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곽동화 기자입니다.

    곽동화 기자>
    (장소: 오늘 오전, 서울 마포구)
    길가에 설치된 소화전 앞.
    소화전 주변 5m 이내에는 주, 정차를 금지하고 있지만 차를 버젓이 세워놨습니다.
    횡단보도에 차를 세워놓는가 하면, 차를 아예 회전교차로에 댔습니다.
    버스정류장 앞에도 차 여러 대가 서 있습니다.
    불법 주·정차 위반입니다.

    인터뷰> 박시영 / 서울 마포구
    "버스 정류장에 차가 정차돼 있어서 버스를 타려면 도로를 건너서 타야 해서 불편했던 적이 있어요. (법을) 지키지 않는 분들이 꽤 많아서..."

    행정안전부가 성인 1천 명을 대상으로 국민 안전의식을 조사한 결과 응답자 89.9%가 불법 주·정차가 '심각하다'고 답했습니다.
    불법 주·정차 문제를 개선할 필요가 있다고 응답한 비율은 97.7%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4대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는 10명 가운데 7명이 필요하다고 답했습니다.
    응답자 53.2%는 4대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가 효과가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4대 불법 주정차 구역을 인도나 어린이보호구역으로 늘려야 한다는 데에도 대부분이 공감했습니다.

    곽동화 기자 fairytale@korea.kr>
    "하지만, 지난 4월 17일부터 지난달 말까지 4대 불법 주·정차 신고만 약 46만 건이 접수됐습니다. 일주일에 만 건 이상 위반 사례가 적발된 셈입니다."

    (영상취재: 민경철 / 영상편집: 김종석)

    행정안전부는 불법 주·정차문제가 심각하고 개선해야 한다고 인식하면서도 현실에서 이를 실천하지 않는다면서 앞으로 단속과 신고, 주민 홍보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TV 곽동화입니다.
전체 전체 더보기
  • 우리 지역경제도 살리고 나의 경제도 살리는 지역사랑상품권!
    우리 지역경제도 살리고 나의 경제도 ...
    2020.09.23.
  • '제2차 국정원·검찰·경찰 개혁 전략회의’ 언론 브리핑
    '제2차 국정원·검찰·경찰 개혁 전략 ...
    2020.09.22.
  • 경찰 수사 총괄기구 '국가수사본부' 신설
    경찰 수사 총괄기구 '국가수사본부' ...
    2020.09.22.
  • 추석 연휴 주민등록 민원서비스 중단
    추석 연휴 주민등록 민원서비스 중단
    2020.09.22.
  • '디지털 신분증'이란?(이기혁 중앙대 교수)
    '디지털 신분증'이란?(이기혁 중앙대 ...
    2020.09.21.
  • 실패박람회 in 세종 & 세종사회적경제공동체센터 개소식
    실패박람회 in 세종 & 세종사회적경 ...
    2020.09.18.
  • 지친 일상에 힐링이 필요할 때, 걷기 좋은 섬 경남 신수도
    지친 일상에 힐링이 필요할 때, 걷기 ...
    2020.09.18.

30128 세종특별자치시 정부2청사로 13(나성동) / 30116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411(어진동)
정부민원안내콜센터 국번없이 110, 행정안전부 콜센터 02-2100-3399 (월~금 9:00~18:00, 공휴일 제외) / 팩스 044-204-8911
ⓒ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ll rights reserved.

03171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209 (세종로)
Copyright ⓒ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