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20.3.1일부터 유튜브는 인터넷익스플로러를 지원하지 않습니다.
유튜브 동영상을 시청하시려면 브라우저를 업데이트(크롬, 엣지, 파이어폭스, 오페라 등)를 하시기 바랍니다.
생생행정 사할린 강제동원 한인 희생자 70여 년만에 귀향

2019.10.11
  • <사할린 강제동원 한인 희생자 유해 14위 봉환>
    행정안전부는 대일항쟁기(1938~1945년) 일제에 의해 사할린으로 강제동원됐다 고향으로 돌아오지 못한 한인 유해 14위를 봉환, 10월 7일 천안에 있는 '국립망향의동산'에 안치했습니다.
    징용으로 끌려갔던 이들은 광복 후에도 일본 정부의 방치와 구.소련의 무관심으로 귀환길이 막혔다가, 1990년 한·러 수교가 이뤄지면서 귀환 길이 열렸습니다.
    정부는 사할린 지역의 한인 희생자 유해봉환 사업과 강제징용 한인들의 기록물 수집이 안정적이고 원활히 추진될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보완하기 위해 러시아 정부와 정부협정을 추진 중입니다.

    [영상 내용]
    자막 : 70여 년만의 귀국 그들을 맞이 하러 갑니다.
    사할린의 한인 피해자는
    대일항쟁기에 강제로 끌려가
    탄광,토목공사,공장 등에서
    혹독한 노동에 시다렸으며
    고국 땅을 그리다
    한 많은 생을 마감해야 했다.
    정부는 사할린 강제동원 희생자의
    영혼과 유가족의 슬픔을 위로하기 위해
    2013년부터 2019년까지 85위를 봉환하였습니다.
    사할린 현지 10여 곳의 공동묘지에서 수습된 유해는
    '국립망향의동산'에 안치 하였다.

    2019년 유해봉환 유족 이희권(고 이석동의 아들) :
    "늦었지만 지금이라도 따뜻한 고국 땅에 모셔
    평생의 한을 조금이나마 풀어드린 것 같아 더없이 기쁘다."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
    "70여 년이 지난 오늘에서야 비로소
    고국으로 돌아오신 열네 분의 영령들께서 편히 영면하시기를 기원한다."
    "태평양 지역과 중국의 해남도 등
    국외로 강제동원 됐다가 아직 돌아오지 못한 희생자들을
    고국으로 모셔올 수 있도록 유해봉환 사업을 강력하게 추진하겠다."
    행정안전부

    *촬영.편집: 대변인실 김경현 (044-205-1045)
생생행정 전체 더보기
  • 가슴 뭉클한 14일간의 희망 기록, 우한 교민 여러분 퇴소를 축하드립니다.
    가슴 뭉클한 14일간의 희망 기록, ...
    2020.02.17.
  • 진 영  장관, 경기 침체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 음식점에서 소통간담회 열어
    진 영 장관, 경기 침체 활성화를 ...
    2020.02.13.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상황 점검 회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상황 점검 ...
    2020.02.03.
  • 행안부, 4월 국회의원선거 대비 공명선거합동 지원상황실 가동
    행안부, 4월 국회의원선거 대비 공명 ...
    2020.01.19.
  • 행안부, 자치단체와 함께 자치분권 추진에 박차!
    행안부, 자치단체와 함께 자치분권 추 ...
    2020.01.17.
  • ‘2020년 유엔공공행정포럼 준비기획단’ 개소식
    ‘2020년 유엔공공행정포럼 준비기획 ...
    2020.01.09.
  • 2020년 행정안전부 진영 장관 신년사
    2020년 행정안전부 진영 장관 신년 ...
    2020.01.02.

30128 세종특별자치시 정부2청사로 13(나성동) / 30116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411(어진동)
정부민원안내콜센터 국번없이 110, 행정안전부 콜센터 02-2100-3399 (월~금 9:00~18:00, 공휴일 제외) / 팩스 044-204-8911
ⓒ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ll rights reserved.

03171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209 (세종로)
Copyright ⓒ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