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 메뉴 바로가기
KTV 뉴스 8호 태풍 소멸···비 그치면 '폭염'

2019.08.08
  • 김유영 앵커>
    우리나라를 관통할 것으로 예상됐던 태풍 프란시스코가 어젯밤 열대 저압부로 약화하면서 다행히 큰 피해는 없었습니다.
    앞으로는 폭염이 계속되겠고 일부 지역에는 소나기가 오겠습니다.
    곽동화 기자입니다.

    곽동화 기자>
    태풍 프란시스코는 어젯밤 9시경 열대저압부로 약화했습니다.
    강원 영동과 동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비가 내렸습니다.
    이 열대저압부는 태풍의 기존 경로대로 이동해 속초 부근 동해안으로 빠져나갔습니다.
    강풍과 호우 특보도 모두 해제됐습니다.
    경기 내륙, 충북과 경북 북부, 강원도에는 오늘 오후까지 비가 오는 곳도 있습니다.
    지금까지 누적 강수량은 강원 양양 부근이 190mm, 홍천 166mm, 삼척 150mm를 기록했고 울산과 경북, 부산에도 많은 비가 왔습니다.
    동해안 위주로 풍랑 주의보가 내려져 있는 만큼 아직 유의해야 합니다.
    부산에서는 나무가 쓰러지는 사고가 발생했지만 응급복구를 마친 상태입니다.
    주택 침수나 이재민 발생 등 피해는 아직 접수되지 않았습니다.
    어제 항공기 82편이 결항했고, 여객선 5척도 발이 묶였습니다.
    6개 국립공원의 154개 탐방로도 아직 통제돼 있습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해제됐지만 정부는 피해 시설에 대한 신속한 응급복구를 계속 지원할 예정입니다.
    열대저압부의 영향이 점차 사라지면서 일부 경기, 강원 등을 제외한 전국에 폭염 특보가 내려졌습니다.
    더위는 내일부터 한풀 꺾였다가 모레(9일)부터 다시 시작될 전망입니다.
    (영상편집: 김종석)
    하지만 대기가 불안정한 상태가 지속하면서 오늘(7일) 오후(12~18시)에는 남부내륙, 내일(8일)은 종일 전국 내륙을 중심으로 돌풍과 함께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오는 곳도 있겠습니다.

    KTV 곽동화입니다.
전체전체 더보기
  • 열린정부파트너십(OGP) 대표단 면담
    열린정부파트너십(OGP) 대표단 면담
    2019.12.12.
  • 제6기 책임운영기관 운영위원회 출범
    제6기 책임운영기관 운영위원회 출범
    2019.12.11.
  • 서울·경기, 교통안전 1위···범죄안전은 세종·경북
    서울·경기, 교통안전 1위···범죄안 ...
    2019.12.11.
  • 영화배우 이정진 씨를 자원봉사 홍보대사로 위촉
    영화배우 이정진 씨를 자원봉사 홍보대 ...
    2019.12.10.
  • 전국 자원봉사자들이 한 자리에, 축제가 펼쳐진다!
    전국 자원봉사자들이 한 자리에, 축제 ...
    2019.12.09.
  • 지방세 납부 위택스, 공인인증서 없이 이용
    지방세 납부 위택스, 공인인증서 없이 ...
    2019.12.09.
  • 전국 거리가게에도 '도로명 주소' 부여
    전국 거리가게에도 '도로명 주소' 부 ...
    2019.12.09.

30128 세종특별자치시 정부2청사로 13(나성동) / 30116 세종특별자치시 한누리대로 411(어진동)
정부민원안내콜센터 국번없이 110, 행정안전부 콜센터 02-2100-3399 (월~금 9:00~18:00, 공휴일 제외) / 팩스 044-204-8911
ⓒ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ll rights reserved.

03171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209 (세종로)
Copyright ⓒ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ll rights reserved.